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페이지 위치
홍보뉴스

HOME > 홍보뉴스 > 새소식 > 보도자료


인쇄 스크랩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플러스

농촌진흥소식
농촌진흥소식 상세보기
쌈채소, 물 받아 씻는게 흐르는 물에 씻는 것 보다 효과적
2017-04-21

- 세척효과 같더라도 물 소비 1/4, 세척시간 1/3로 줄어 -

이미지 대체 내용을 작성합니다.

쌈채소 세척 시 흐르는 물에 씻는 것보다 물을 받아 3회 정도 씻어서 먹을 때 물도 절약하고 잔류농약도 잘 제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생채로 먹는 상추, 쑥갓, 깻잎 등 쌈채소를 씻을 때 시간도 아끼고 농약 제거 효과도 좋은 올바른 세척 방법을 제시했다.

가정에서 주로 쓰는 방법인 흐르는 물에 직접 씻는 방법과 물을 받아 씻는 방법을 비교하여 엽채류에 묻어 있는 농약성분의 제거율, 물 소모량 및 소요시간을 조사했다.

흐르는 물에 씻는 방법은 수돗물을 일정한 유속(1ℓ/10초)이 되도록 유지하면서 세척하였고, 물을 받아 씻는 방법은 수돗물 4ℓ를 수조에 받아 손으로 흔들어 세척하였다.

상추나 쑥갓을 1회 세척할 때 흐르는 물에 세척하는 경우 수돗물 사용량과 소요시간은 각각 18ℓ, 3분이 소요되었으나, 물을 받아 세척하는 경우에는 각각 4ℓ, 1분이 소요되었다. 이와 같이 물을 받아 세척하는 방법이 흐르는 물에 씻는 방법보다 물은 1/4, 시간은 1/3 수준으로 절약되었다.

물을 받아 세척하는 것을 3회로 늘렸을 때 잔류농약 제거율은 흐르는 물에 1회 씻는 방법보다 최대 2배까지 높아지고 물소비량도 2/3 수준으로 절약되었다.

물을 받아 씻는 방법의 경우 첫 번째 세척 시 제거효율이 가장 높아 평균 31%, 두 번째 세척은 5%, 세 번째 세척에서는 4%가 제거되어 첫 번째 세척 시 대부분의 농약(농약의 80%)이 제거되었다.

또한, 가정에서 세척 시 활용하는 소금물, 녹차액과 수돗물을 이용한 세척방법의 잔류농약 제거율을 비교하였다.
2% 소금물, 4% 소금물, 1% 녹차액, 수돗물을 각각 4ℓ씩 수조에 담아 들깻잎을 세척하였을 때 농약 제거율은 방법에 따라 차이가 없었다.

농촌진흥청 화학물질안전과 권혜영 농업연구사는 "쌈채소를 씻을 때는 수돗물을 받아 다른 첨가제를 넣지 않고 3회 정도 씻는 방법이 물도 절약하고 잔류농약도 잘 제거하는 바람직한 방법이다"라고 말했다.

[문의] 농촌진흥청 화학물질안전과장 문병철, 화학물질안전과 권혜영 063-238-3225

첨부파일 04-21-1_쌈채소흐르는물에씻는것보다물받아씻는게효과적(농과원).hwp 다운로드 바로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