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페이지 위치
홍보뉴스

HOME > 홍보뉴스 > 새소식 > 보도자료


인쇄 스크랩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플러스

농촌진흥소식
농촌진흥소식 상세보기
부드러운 한우고기, 특정 유전자로 만든다
2017-04-21

- 농촌진흥청, 연도 관련 7개 유전(CAPN1-CAST) 마커 선발 -

한우고기의 육질을 부드럽게 만들 수 있는 특정 유전자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유전마커1)를 활용할 경우 부드러운 한우고기를 생산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근육을 부드럽게 만드는 '칼파인-칼파스타틴(CAPN1-CAST)' 유전자가 한우 연도(부드러움)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한우 1000마리를 대상으로 연구를 실시했다.

이번 연구는 마블링 외에 맛에 영향을 주는 연도 관련 유전자를 찾기 위해 실시했다. 그간 한우고기는 근육 내 지방(마블링)이 많은 방향으로 개량돼 왔다.

그 결과, 연도에 영향을 주는 7개 마커를 선발했다.

칼파인(CAPN1) 4개 유전자의 단일염기변이(SNP) 간의 대립유전자(haplotype2))영향력을 조사한 결과, 유전자형이 CTGT형은 전단력을 증가시켰다. 또한, TCGT형은 전단력을 감소시켜 연도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었다.

전단력은 기계적인 연도 측정치로서 서로 접근해 있는 두 평행면에서 외력에 저항하는 힘을 말한다. 전단력 수치가 높을수록 고기가 질기고 낮을수록 부드럽다.

또한, 유전자형에 따라 전단력을 0.19kg만큼 증가(질김)시키거나 0.004kg만큼 감소(부드러움)시킬 수 있는 것을 확인했다3).

농촌진흥청은 이번 연구결과를 ‘동물유전학지(Animal Genetics)’에 게재하고 영농현장에서 연도가 좋은 송아지를 생산할 수 있는 암소 선발에 활용할 계획이다4).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권응기 한우연구소장은 "이번 연구 결과는 앞으로 연도가 우수한 개체를 선발하는데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라며 "근내 지방 뿐 아니라 연도를 동시에 개선해 한우 산업의 경쟁력을 키워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1) 유전마커 : 어떠한 성질에 대한 개체의 특정 DNA 배열.
2) haplotype(단상형, 일배체형) : 동일 염색체의 유전좌에 존재하는 한 개씩의 대립유전자.
3) 전단력을 0.19kg만큼 증가시킨다는 의미는 근육을 자르기 위해서 0.19kg 만큼의 힘이 더 필요하다는 것.
4) 혈액채취를 통한 유전자형 정보 확인으로 일반 농가 등에서도 활용 가능.

[문의] 농촌진흥청 한우연구소장 권응기, 한우연구소 김현주 033-330-0661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존재하지 않습니다.